[기묘한 계시]

[기묘한 계시]신에 대해 알 수 있고 볼 수 있는 방법 단 한 가지 방법

우리는 신에 대해서는 단 한 가지 사실밖에 알 수 없다. 신은 우리와 같지 않다는 것. 단지 우리의 비참함이 신을 비춰주는 영상이다. 따라서 우리가 자신의 비참함을 응시하고 바라보는 것은 곧 신을 응시하고 바라보는 것이다. – 시몬 베이유, 중력과 은총, 131

Categories: [기묘한 계시]

댓글 남기기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