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묘한 큐티]

[기묘한 큐티]요한복음 1:43-51 빌립과 나다나엘을 부르시다

요1 43-51

1:43-51

빌립과 나다나엘을 부르시다

43

이튿날 예수께서 갈릴리로 나가려 하시다가 빌립을 만나 이르시되 나를 따르라 하시니

44

빌립은 안드레와 베드로와  동네 벳새다 사람이라

45

빌립이 나다나엘을 찾아 이르되 모세가 율법에 기록하였고 여러 선지자가 기록한 그이를 우리가 만났으니 요셉의 아들 나사렛 예수니라

46

나다나엘이 이르되 나사렛에서 무슨 선한 것이   있느냐 빌립이 이르되 와서 보라 하니라

47

예수께서 나다나엘이 자기에게 오는 것을 보시고 그를 가리켜 이르시되 보라 이는 참으로 이스라엘 사람이라  속에 간사한 것이 없도다

48

나다나엘이 이르되 어떻게 나를 아시나이까 예수께서 대답하여 이르시되 빌립이 너를 부르기 전에 네가 무화과나무 아래에 있을 때에 보았노라

49

나다나엘이 대답하되 랍비여 당신은 하나님의 아들이시요 당신은 이스라엘의 임금이로소이다

50

예수께서 대답하여 이르시되 내가 너를 무화과나무 아래에서 보았다 하므로 믿느냐 이보다   일을 보리라

51

 이르시되 진실로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하늘이 열리고 하나님의 사자들이 인자 위에 오르락 내리락 하는 것을 보리라 하시니라

 

나를 따르라

  • *부자 청년에게 예수님은 그렇게는 안 된다고 말씀하십니다. 네가 서 있는 터전, 너를 지탱하고 있는 것, 너를 근거하고 있는 것을 다 내려놓고 나를 따르라고 하십니다. – 박영선, 『다시 쓰는 로마서』, 504
  • *마태오는 “세리”로 그의 세금 징수를 위한 사무실에 앉아 있었다. 여기 서술된 직업은 헤로데 안티파스의 통치 영역에 도착한 상품들의 관세를 징수하는 것이다. 그리고 레위는 통행세를 징수하는 그의 부속업무를 수행한 사람이었을 것이다. 예수는 그에게 “나를 따르라”라고 한다. 이 명령은 앞서 시몬과 그 동료들을 부를 때 암시된 바이다. 여기서 역시 예수의 부름은 문자적으로 예수가 가는 곳마다 따라오라는 것이다. 물론 모든 제자들이 그렇게 하도록 부름받은 것은 아니었다. – 『국제성서주석 루가복음』, 285
  • *자기 십자가를 지는 것은 뒤따르기 위해 죽을 각오를 하라는 요구를 확대하는 것이며 제자들이 당할 수 있는 온갖 환란과 시련을 내포한다. 십자가를 지고 나를 따르라는 예수의 요구는 자기 운명의 예언을 함축한 것이 아니라 제자들이 그 자신에게 속해 있다는 진지한 사실을 그들에게 의식화시키는 것이었다. – 『국제성서주석 마르코복음』, 36
  • *여기서 ‘내가’라는 말에 주목해야 합니다. 16절의 ‘여호와께서 이르시기를 내가 나를 가리켜 맹세하노니’라는 말씀은 ‘이삭을 잘 길러라. 그래야 이 일이 이뤄진다’는 식의 생각과 대조됩니다. 무슨 뜻을 담은 말씀입니까? 무에서 유를 창조하는 것이 바로 나 하나님이다, 그러니 나를 따르라는 말씀입니다. 나는 무에서 유를 창조할 수 있다, 잘못된 자리에서도 승리로 뒤집을 수 있다, 죽음도 뒤집는다. 예수의 부활이 가지는 의미가 무엇인지 보아라, 이런 하나님의 자기 증언이 바로 성경의 핵심 내용입니다. – 박영선,『다시 보는 로마서』, 490

하나님의 아들

  • *접근하였을 때 그가 맨 먼저 한 말은 ‘네가 만일 하나님의 아들이라면’ 이라는 말이었습니다. 이것은 예수님이 하나님의 아들이 아닐 수도 있다는 의심을 심어주기 위해 한 말이었습니다. 또한 예수님이 하나님의 아들이라면 그렇게 예수님을 광야에 방치할 수 없다는 불신을 예수님으로 하여금 가지게 하기 위해 한 말이었습니다. 그릭 그가 곧이어 한 ‘면하여 이 돌들이 떡덩이가 되게 하라’는 말은 마치 그를 위한 축복의 말과 같지만 사실은 하나님과 예수님과의 관계를 끊어놓기 위한 저주의 말이었습니다. 다윗이 본절에서 말한 ‘입으로는 축복이요 속으로는 저주로다’라는 말 그대로 입니다. – 『옥스퍼드 시편 제59-74편』, 140
  • *창6:1,2 “하나님의 아들들”의 의미 ; 이론1 타락한 천사들 / 증거1 천사들만을 언급한다(욥1; 38:7; 시29:1; 89:7). 증거2 유다서6,7은 아마 이 사건을 언급하는 것 같다. 증거3 본문의 분명한 독법이다. 증거4 욥기 1장의 70인역은 “하나님의 천사들”이라는 뜻으로 나타나 있다. / 이론2 경건한 셋 계통 / 증거1 거룩한 계통이란 개념은 외관상으로 확립된다. 증거2 히브리어는 앞장에서 계속됨을 보여준다. 증거3 여기 죄는 오경 전체를 통해 공통적인 주제가 되고 있다. / 이론3 왕조의 통치자들 / 증거1 행정관들이나 혹은 통치자들은 가끔 신들로 언급된다(출21:6; 22:8,9, 28; 시82:1,6). 증거2 왕들은 때로 신들의 아들들로 불리웠다. – 『차트 구약』, 59
  • *이 절은 요한복음 15장 11절의 예수의 말씀을 반영한다. “내가 이것을 너희에게 이름은 내 기쁨이 너희 안에 있어 너희 기쁨을 충만케 하려 함이니라.”…기쁨의 충만은 요한문서에서 자주 볼 수 있는 관념이다. 이 기쁨은 분명히 하나님의 아들 안에 있는 구원과 관계되는 것이다. 그러나 그것은 교제 가운데서 자신을 나타내는 하나님의 아들의 인성 그 자체와 직결된 것이다. 기쁨은, 독생자가 하나님 아버지의 선물인 것같이, 아버지의 선물이다. – 한의신,『100주년기념 성서주석 요한일이삼서 』, 54

하늘이 열리고

  • *자신과 접해있는 땅과 결코 유리되어서는 안됩니다. 땅이 복되고 자신이 복되기 위해서는 이것을 잘 알아야 합니다. 형제의 아픔을 같이 나누면서 다같이 모든 것이 잘되기 위해 움직여야지 하늘이 열리고 땅도 같이 동화하는 법입니다. 우리는 우리의 직장이나, 가정이나, 내가 살아가는 이 세상을 책임지면서 살아야지, 나 자신만 잘되려고 툭 튀어나와 버리면 그것은 무너져 버리게 될 뿐입니다. – 『주역』16. 뇌지예(雷地豫) – 세상을 움직이려면 먼저 세상을 책임져라 중에서
  • *심부름꾼들이 요빠시에 가까이 오고 있을 때, 시장기를 느끼면서 베드로는 옥상에서 기도를 드린다. 그 때 그는 몰아지경에 빠진다. 하늘이 열리고 온갖 짐승이 담긴 그릇이 내려온다. 그리고 “베드로야 어서 잡아 먹어라!” 하는 음성이 들린다. – 『국제성서주석 사도행전』, 524

 

댓글 남기기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