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기타

[기묘한 신학]사색의 씨를 뿌리는 믿음의 사람들…

시간이라는 토양에 성스런 사색의 씨를 뿌리는 믿음의 사람들(인류의 황폐한 희망을 일구는 야훼의 성스런 정원사들)은 약해질 수도 있고 그 손발이 더뎌질 수도 있겠지만, 그러나 그들은 좀처럼 자신의 신성한 사명을 배반하지 않는다. – 아브라함 헤셀 [사람은 혼자가 아니다] 116.

Categories: 4. 기타

댓글 남기기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